2017 동아시아문화도시 문화교류전 「펠트 슈텔케 인터내셔널」 > 국제/통일

본문 바로가기
베스트신문사
베스트신문사
베스트도민일보
베스트광역일보
최종편집일: 2018-07-12 07:53:09
사이트 내 전체검색


베스트신문사 그룹 배너
베스트신문사 앱
best top10
최신뉴스

국제/통일

2017 동아시아문화도시 문화교류전 「펠트 슈텔케 인터내셔널」

페이지 정보

기사승인 작성일17-06-21 08:50

본문

 

2017 동아시아문화도시 문화교류전 「펠트 슈텔케 인터내셔널」

 

한중일 청년작가, 동아시아 아트프로젝트 만든다 !

 

(창사) 6.17~6.22/(대구)6.13~6.27/(교토)7.2.~7.10

 

동아시아문화도시 국제문화교류 사업의 일환으로 대구‧창사‧교토 3개 도시 청년예술가들이 모여 워크숍을 통해 아트프로젝트를 완성하는 ‘펠트슈텔케 인터내셔널 사업’에 대구의 청년예술가 5명이 6월 17일부터 6월 27일까지 중국 창사, 한국 대구, 일본 교토를 순회하며 국제문화교류를 할 예정이다.

 

* Feldstärke[펠트슈텔케] 전계강도(電界强度)를 가리키는 독일어로, 서로 다른 것들이 만나 탄생되는 에너지와 그것에서 생겨나는 관계성의 강도에 붙여진 프로젝트 이름.

 

이번 펠트슈텔케 인터내셔널은 일본 교토시 주최, 교토아트센터 주관으로 대구‧창사‧교토 각 5명의 30세 미만 청년예술가를 대상으로 한다.

참가자들은 각 도시별로 선발하였는데, 대구는 대구미술협회(회장 박병구)에서 대학 및 예술단체의 추천을 받아 선발하였다.

 

※ 김영광(영남대졸, 1987년생/영상), 임재강(경북대졸, 1992년생/설치미술), 손윤서(영남대졸, 1992년생/회화), 최빛나(계명대 대학원 재학, 1992년생/사진), 이은비(단국대졸, 1989년생/회화/*대구출신, 현재 대구에서 활동)

 

화교류.jpg
교류 일정은 먼저 중국 창사에서 6월 17일부터 6월 22일까지 대구‧창사‧교토의 청년예술가들이 3인 1조(도시별 각 1명)로 5개조를 만들어 창사에 대한 리서치와 워크숍을 진행한 후, 후난대학교에서 창사 문화가이드와 아트프로젝트에 대한 프레젠테이션을 한다.

 

- 이들은 다시 대구에서 6월 23일부터 27일까지 조별로 방문지를 정하여 리서치와 워크숍을 한 후, 대구예술발전소 수창홀에서 대구 문화가이드와 아트프로젝트에 대한 프레젠테이션을 할 예정이다.

 

- 마지막으로 7월 2일부터 10일까지 교토에서 도시 리서치 및 워크숍을 진행하고, 3개 도시 순회 경험을 바탕으로 교토아트센터에서 조별로 ‘동아시아 아트 프로젝트’에 대해 최종 프레젠테이션을 하게 된다.

 

펠트슈텔케 인터내셔널은 예술작품을 만드는 것이 아니라, 다양한 예술가들의 협업 가능성을 탐구하는 워크숍을 통하여 도시별 문화적 특징과 아트프로젝트에 대하여 프레젠테이션을 하는 형식으로 진행된다.

- 프레젠테이션에서는 청년 예술가들이 조별로 발표를 하면, 일본의 예술가가 피드백과 의견을 주고 이를 토대로 계획을 다듬어 가는 형식으로 진행된다.

※ 일본 예술가(설치,영상,평면 등 미술전반) : Aki Nagasaka, Yuhei Higashikata

 

대구시 한만수 문화예술정책과장은 “펠트슈텔케 인터내셔널은 동아시아의 청년예술가들이 각 도시를 투어하면서 자료를 수집하고 토론하고 연구해서 다양한 예술가들이 공동의 협업 프로젝트를 찾아가는 여정이 될 것이다.

 

청년작가들에게는 국제적 감각과 미술역량을 강화함과 동시에 대구미술의 우수성도 알릴 수 있는 장이 되리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베스트신문사 : 지영재 기자 jyj6484@bestdm.kr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국제/통일 목록

Total 115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회사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접속자집계

일일최대
113,406
전체누적
20,505,002
로고 상단으로 상호: 베스트 신문사 | 대표 : 정성환 | 발행소: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대로74길 20. 1209호(맨하탄21 리빙텔) | Tel. 070-4406-6003
정기간행물등록번호: 서울, 아04423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 등록일: 2015.03.09 |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 정성환
제호: 베스트 신문사 | 사무소: 경상북도 영주시 번영로173번길 55 (영주동) | Tel. 070-4898-3000 | Fax. 070-8248-3001
종별: 인터넷신문 | 보급지역: 전국 | 발행인: 정성환 | 편집인: 지상재 | 사업자등록NO: 403-65-00019
Copyright © 베스트신문사. E-mail : best@bestdaily.co.kr. All rights reserved.
농협 에스크로 농협: 301-0183-7998-41 (베스트신문사 : 정성환)
통신판매신고등록번호 : 2015-경북영주-1131